차이나 핀테크 중국에선 현금이 필요없다

저자 구자근
발행일 2018.02.20
리딩타임 80분
가격
디지털 콘텐츠 8,400원
(종이책은 온·오프라인 주요 서점에서 구입하실 수 있습니다.)
키워드 #중국 #핀테크 #금융 #알리바바 #텐센트
주요 내용
핀테크 혁명으로 무현금 사회를 향해 가는 중국.
금융과 IT를 성공적으로 융합한 혁신 전략을 들여다본다.

중국은 자타가 공인하는 핀테크 강국이다. 글로벌 회계법인 언스트앤드영(EY)이 발표한 ‘2017 핀테크 도입지수’에서 조사대상 20개국 중 1위를 기록했고, 세계 핀테크 기업 10위권 내에 5개 기업을 올려 놓고 있다.

저자는 중국이 단기간에 핀테크 시스템에 진입할 수 있었던 배경에 주목했다. 알리바바와 텐센트라는 거대 IT 기업들이 전자 상거래와 메신저라는 대규모 플랫폼을 활용해 중국 소비자를 모바일 결제로 끌어들이는 과정을 각각의 핀테크 상품들을 예로 들어 분석했다. 알리페이와 세서미 크레딧, 위뱅크와 웨이상이 바꿔놓은 중국인의 경제생활을 들여다봤다.
저자 소개
중국 선양에서 고등학교 시절을 보내면서 중국과 인연을 맺었다. 경희대학교 중국어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학교에서 〈중국 핀테크 기업의 성공 요인 분석〉을 주제로 중국 지역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중국의 IT 굴기와 융합 산업 발전에 흥미를 가지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 상하이 법인 구매 조달 그룹에 근무했다. 현재 한국토지주택공사에 재직 중이며, 상하이 푸단대학교 공공정책대학원 박사 과정에서 스마트시티 개발 정책을 연구하고 있다.

키노트
이런 분들께 추천합니다
 
  • 중국이 어떻게 핀테크 강국으로 성장했는지 알고 싶다면
  • 알리바바와 텐센트의 성공 전략이 궁금하다면
  • 핀테크 스타트업에서 일하고 있다면
  • 노점에 붙어 있는 QR코드를 본 적이 있다면
  • 가상 화폐 투자를 고민했다면

지금, 깊이 읽어야 하는 이유
 

중국의 성공적인 핀테크 사회 진입은 중국 금융을 둘러싼 경제·사회 전반의 요소가 인터넷 플랫폼을 통해 융합했기에 가능했다. 중국의 핀테크 금융 생태계는 기업, 개인, 공동체를 모두 연결하고 있다.

중국 핀테크 성공 사례는 제도적 뒷받침을 한 중국 금융 당국과 혁신적인 기술과 상호 공존이라는 철학으로 시장의 리더가 된 기업, 변화에 민첩하게 반응한 소비자들이 함께 만들어 낸 창신(創新)의 결정체다. 중국이 금융 분야에서 성공적인 퀀텀 점프를 이뤄낸 과정을 살펴보고, 이를 통해 핀테크의 미래를 전망해 본다.

에디터의 밑줄

“신용 정보를 빠르게 수집한 중국의 핀테크 산업은 P2P 대출, 무담보 신용대출, 크라우드 펀딩, 모바일 재테크 상품까지 기존 금융의 모든 영역을 잠식해 나갔다. 신용 관리라는 개념마저 희박했던 중국인들은 순식간에 핀테크 기반 신용 사회로 빨려 들어갔다.” 

“알리바바는 알리페이라는 보이지 않는 신용 카드를 모바일에 탑재했다. 신용 카드가 없어 현금을 결제 수단으로 사용하던 중국에 모바일 결제라는 새로운 금융 거래 방법을 제시한 것이다. 알리바바가 기존 금융업의 고유 영역이던 지급 결제 업무를 해체시켰다기보다는 전무했던 신용 사회를 창조했다고 볼 수 있다.” 

“중국인 중 70퍼센트가 현금 100위안(한화 약 1만 7000원)만 소지하고 일주일을 산다. 중국인의 기억 속에 현금이라는 존재가 사라지고 있다.” 

“위챗페이는 중국 무현금 사회의 중심에 있다. 중국에서 위챗페이를 사용해 보지 않은 사람은 있어도 한 번만 사용한 사람은 없다고 할 정도다. 위챗 고객 중 84퍼센트는 현금 없이 스마트폰만 들고 외출하고 있으며 위챗페이의 하루 평균 결제 건수는 6억 건이 넘는다.” 

“정부의 포용적인 태도 속에서 성장한 중국 핀테크는 낙후된 금융 인프라를 개선하는 새로운 기회였다. 중국 당국은 법적으로 규범화하는 방안을 마련하며 핀테크의 지위를 하나하나 인정해 나갔다. 이른바 ‘선(先) 포용, 후(後) 보완’ 정책이다.”

리뷰
중국 기업이 세계 핀테크 기업 10위권 내에 5개나 이름을 올릴 만큼 중국은 핀테크 강국이다. 저자는 중국이 신용 사회를 건너뛰어 핀테크 시스템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었던 배경과 과정에 주목했다. 알리바바와 텐센트라는 거대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전자상거래와 메신저라는 대규모 플랫폼을 어떻게 활용해 중국인들을 모바일 결제로 끌어들였는지를 각각의 핀테크 상품들로 분석했다. 그러면서 알리페이와 세서미 크레딧, 위뱅크와 웨이상 등이 바꿔놓은 중국인들의 경제생활을 들여다봤다.
서울경제

알리바바와 텐센트가 어떻게 독점 관리 관치금융을 해체하고 중국 신뢰 시스템의 기반을 만들어나가고 있는지에 관한 때 맞춰 나온 보고서다.
알라딘 아이디 묵*

배울 것이 많은 책이었어요. 카카오가 왜 이렇게 핀테크를 열심히 하는지, 인터파크와 지마켓을 비롯한 국내 이커머스 기업들이 PAYCO, 스마일 페이 같은 모바일 결제 서비스를 열심히 했는지 확실히 이해할 수 있었어요.
브런치 아이디  eun***

핀테크의 종류와 특징, 핀테크 대표 기업인 알리바바와 텐센트 이야기, 거대한 변화를 가능케 했던 중국 정부의 노력, 한국 핀테크의 현황과 발전방향까지, 독자를 핀테크의 세계로 친절하게 안내해준다.
네이버 아이디 36***
THREECHAIRS
PUBLISHING COMPANY
(주)스리체어스 서울시 종로구 사직로 67 2층
Business Registration No. : 101-86-90847
Mail Order Sales No. : 2014-서울종로-0959
대표 : 이연대
02)
396-6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