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
Future 잃어버린 맛을 찾아 드립니다 수직 농법과 식량의 미래 식탁에서 사라진 과일과 채소를 되살리려는 수직 농장의 꿈 미식가들을 사로잡을 유기농, 친환경 인공 농장이 온다 광대한 토지에 하나의 품종만 집중적으로 심어 생산하는 산업형 농법은 환경을 파괴하고 식물의 다양성을 훼손한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미식 문화가 확산하면서 점점 더 많은 소비자들은 자연 친화적인 농법으로, 가까운 곳에서 생산된 농산물을 찾는다. 수직 농장은 달라지는 식문화의 대안으로 부상하고 있다. 겹겹이 쌓은 선반 위에서 농작물을 재배하는 수직 농장은 최첨단 기술로 통제되는 ‘식물 공장’이라고 할 수 있다. 생장에 최적화된 LED 조명, 환기, 해충 차단 시스템을 갖추고 있어서 더 건강하고 깨끗한 식재료를 생산할 수 있다. 업계에서는 식탁에서 사라진 희귀한 식재료를 되살릴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푸드 테크 분야의 최신 트렌드와 전문가들의 전망을 담은 이코노미스트 콘텐츠. * 7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6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THREECHAIRS
PUBLISHING COMPANY
(주)스리체어스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 343 8층
Business Registration No. : 101-86-90847
Mail Order Sales No. : 2014-서울종로-0959
대표 : 이연대
02)
396-6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