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
Money, Future 자율주행으로 가는 길 위기의 자율주행차와 중국의 새로운 전략 자율주행이라는 미래는 여전히 너무 멀리에 있다. 그래서 중국은 자동차가 아니라 도로를 바꾸기로 했다. 근미래의 유망 산업으로 꼽혀 온 자율주행이 정체 상태에 빠졌다. 2010년대 후반에는 자율주행차를 출시할 수 있다고 장담했던 실리콘밸리의 거물들은 계획을 변경하기 시작했다. 업계에서는 30~50년은 지나야 자율주행이 가능할 것이라는 보수적인 전망도 나오고 있다. 인간 운전자의 역량에 버금가는 소프트웨어를 만들어 내는 일은 여전히 어렵다. 인공지능 기술은 혁신적이지만, 동시에 제한적이다. 기대만큼 빠른 속도로 기술이 개발되지 않으면서, 중국은 새로운 대안을 마련하고 있다. 바로 도로와 도시를 뜯어고치는 것이다. 낮은 수준의 소프트웨어로도 주행할 수 있는 단순한 도로 시스템, 사고를 방지하기 위한 보행자 안전 규칙의 신설, 자율주행 기업의 사고에 대한 법적 책임 경감 등이 핵심이다. 그러나 미국 기술에 대한 높은 의존도, 많은 비용을 투입하면서도 수익을 내지 못하는 구조 등을 고려하면 중국의 미래 역시 밝지만은 않다. * 9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6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Money, Future 기계는 어떻게 월스트리트를 점령했는가 금융 자동화와 시장의 미래 기계들이 인간 투자자를 밀어내기 시작했다. 기업, 시장과 직결되는 금융이 자동화되는 미래는 안전한 것일까? 월스트리트 증권 거래소의 입회장에서 고함을 지르는 트레이더는 사라지고, 교외의 건물에서 조용하게 돌아가는 서버는 늘고 있다. 주식-선물 거래의 90퍼센트, 현금-주식 거래의 80퍼센트가 인간의 개입이 전혀 없는 알고리즘에 의해 실행되는 시대다. 컴퓨터의 정확성과 속도는 투자의 비용과 리스크를 줄이고 있다. 수수료는 줄었고, 시장의 유동성은 커졌다. 그러나 데이터를 바탕으로 설정된 거래가 단기간 집중적으로 실행되면서 시장이 불안해지고 있다는 우려도 나온다. 데이터를 독점할 수 있는 영향력 있는 이들에게 부가 집중될 것이라는 지적도 있다. 무엇보다 금융 투자는 기업의 가치 평가, 의사 결정과 직결되어 있다. 제한된 데이터로 판단하는 기계가 기업의 지배 구조에 영향을 미치면 시장 경제 전반이 흔들릴 수도 있다.   * 16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11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Money, Future 모든 물건이 컴퓨터가 된다면 사물인터넷은 세계를 어떻게 바꿀 것인가 모든 물건이 컴퓨터가 되는 시대가 온다. 사물인터넷은 가상 세계의 문제를 현실로 끌어낼 것이다. 컴퓨터 가격과 인터넷 연결 비용이 저렴해지면서, 일상의 모든 물건에 컴퓨터가 탑재되는 ‘사물인터넷’ 시대가 열리고 있다. 기저귀부터 자동차, 건물과 가축에 이르는 우리 삶의 거의 모든 것이 컴퓨터의 데이터 수집, 분석, 유통 기능을 갖게 되는 것이다. 소비자는 편리해지고, 산업계는 효율성을 얻을 수 있다. 침체된 경제의 성장 동력을 찾을 수도 있다. 동시에 인터넷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문제들이 가상에서 현실로 밀려 들어올 것이다. 상품과 데이터의 소유권을 둘러싼 분쟁, 감시와 사생활 침해의 문제, 데이터 해킹 위험의 확산, 데이터를 장악한 일부 기업들이 주도하는 불공정한 경쟁의 문제는 훨씬 심각한 차원으로 비화할 수 있다.   * 10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8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Power, Future AI 군대의 미래 전쟁 알고리즘이 지휘하는 전투의 위험성 인공지능이 지휘하는 미래의 전쟁, 첨단 기술은 전쟁터뿐 아니라 세계를 더 위험한 곳으로 만들고 있다. 인공지능 기술이 전쟁터에 침투하고 있다. 미국과 중국, 영국 등 주요 국가들은 AI 전투 팀을 꾸리거나 방산 기업이 개발한 첨단 기술을 사들이면서 AI 전쟁 시대에 대비하고 있다. AI는 단순한 데이터 수집과 가공부터 자율 무기 조종, 전투 지휘까지 폭넓은 분야에 적용될 전망이다. 문제는 AI의 역량이 인간을 초월한다는 점이다. 초인적 속도와 정확성을 갖춘 AI는 인간이 생각하고, 판단하기 전에 실행할 수 있다. 외교적 협상력과 전략을 바탕으로 유지되고 있는 세계의 힘의 균형은 무너질 지도 모른다. 데이터에 의존하는 AI가 인간이 이해하기 어려운 명령을 내릴 위험성도 있다. 윤리적, 법적 책임의 소재를 파악하기도 어렵다. AI가 이끄는 전쟁은 인류가 경험한 적 없는 새로운 위협이 될 것이다.  * 14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11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Money, Future 여기를 클릭하고 리브라를 구입하세요 페이스북의 글로벌 화폐와 금융의 미래 페이스북이 암호 화폐 시장에 뛰어들었다. 페이스북의 리브라는 금융 시장을 개혁할 수 있을까. 페이스북이 2020년 디지털 통화 ‘리브라’를 론칭하고 27억 명에 달하는 전 세계 페이스북 이용자를 기반으로 한 글로벌 금융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세계 금융 시장, 정보 기술 산업 모두를 뒤흔들 수 있는 도전이다. 리브라 발표 직후, 당장 비트코인 가치가 급등하고 있다. 업계에서는 페이스북의 참전으로 암호 화폐가 제도권에 진입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그러나 이코노미스트의 전망은 비관적이다. 우선 은행을 중심으로 한 기성 금융 시스템의 불안을 초래할 수 있다고 지적한다. 또 개인 정보 유출 문제로 구설에 올랐던 페이스북이 예민한 개인 금융 정보를 제대로 다룰 수 있을지 의문을 제기한다. 디지털 통화가 지닌 장점은 분명하지만, 계좌 간 이동, 환전, 대환, 자산 매입 등 기존 은행의 서비스를 쉽게 대체할 수는 없다는 것이 이코노미스트의 전망이다. *12분이면 끝까지 읽을 수 있습니다(A4 9장 분량). The Economist  × BOOK JOURNALISM 북저널리즘이 영국 시사 주간지 《이코노미스트》와 파트너십을 맺고 커버스토리 등 핵심 기사를 엄선해 소개합니다. 《이코노미스트》는 격조 높은 문장과 심도 있는 분석으로 국제 정치, 경제, 사회 이슈를 다루어 왔습니다.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헨리 키신저 등 세계적인 명사들이 애독하는 콘텐츠를 매주 화요일 아침 6시, 북저널리즘에서 만나 보세요.
THREECHAIRS
PUBLISHING COMPANY
(주)스리체어스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 343 8층
Business Registration No. : 101-86-90847
Mail Order Sales No. : 2014-서울종로-0959
대표 : 이연대
02)
396-6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