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월 23일 사회
아티스트들은 재택근무 중
아이패드로 그린 그림, 집 화장실에 남긴 그래피티. 세계적인 아티스트 데이비드 호크니와 뱅크시가 공개한 작품들이다. 데이비드 호크니는 코로나19 격리 상태에서 아이패드로 그린 노란 수선화를 미술관 SNS에 업로드했다. 뱅크시는 홈페이지와 SNS로 화장실 변기와 벽면을 활용해 만든 예술 작품을 선보였다.

핵심 요약: 코로나19로 미술 전시는 중단되고 예술가들의 활동도 위축되고 있다. 그러나 호크니, 뱅크시, 구사마 야요이 등은 격리 상태에서 작품 활동을 이어 가면서 대중과 소통하고 있다.
유료 기사 전문은 프라임 멤버만 읽을 수 있습니다. 북저널리즘 프라임 멤버가 되시면 지금 깊이 읽어야 할 다양한 콘텐츠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동시에 지적이고 지속 가능한 저널리즘을 지지하는 방법입니다.

북저널리즘 프라임 멤버가 되시면:
  • 북저널리즘의 모든 콘텐츠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매주 업데이트되는 새 콘텐츠를 만나 보세요. 오직 북저널리즘에서만 읽을 수 있습니다.
  • 뉴스, 오디오북, 스타트업 플레이북, 뉴룰스 등 프라임 전용 콘텐츠, 프라임 멤버의 지적 여정을 돕는 일대일 컨시어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 온·오프라인으로 에디터와 저자, 다른 멤버들을 만나고 토론할 수 있습니다. 북저널리즘이 개최하는 여러 모임에 우선 초대 및 할인 혜택을 드립니다.

프라임 가입하기: 젊은 혁신가를 위한 콘텐츠 커뮤니티 가입하기